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감정에 대한 잡담. :: 2007. 4. 10. 12:13


Now Available at ::
{ Melon } | { Cyworld } | { Dosirak }
{ Muz } | { Mnet } | { Soribada }
{ NAVER } | { Daum } | { MusicON }
{ Bugs } | { JukeON } | and etc.


女 : 나 사랑해?

男 : 응, 사랑해.

드라마에서건, 주변 연인들에서건 쉽게 볼 수 있는 낯 간지러운 대사.
그런데 과연, 저 대답의 유효기간은 얼마일까?

생각을 조금만 해본다면 쉽게 알 수 있겠지만
상대방에 대한 내 감정의 대답은 '현재 또는 지금'이라는 단서를 달고 있다고 생각한다.

사람은 기본적으로 아메바와 같은 단세포 생물이 아닌 다세포 생물이며
그 사고 작용 또한 현대과학으로 설명을 제대로 할 수 없을만큼 복잡하며
감정 또한 마찬가지이다.

또한, 사람의 감정은 주변 환경, 몸의 컨디션 등등 외부 조건에 따라 수시로 바뀐다는 것은
누구나도 알고 있을 것이다.
그런데 그런 사람의 순간 감정 표현에 '영원히'라는 단서를 단다면 그건 "거짓말"일 뿐.

영원히 사랑해?
"지금은 사랑해"겠지.. -_-

좋고, 싫고, 행복하고, 불행하고, 사랑하고, 무관심하고 등등의 복합적인 감정상태에서
해당 질문을 받을 때 가장 우세한 감정의 상태가 그 대답으로 발현된다.

상대의 어떤 습관 때문에 싫은데도 그것 보다는 아직까지는 장점이 더 많이 보이니까
'좋아한다'고 대답하는 것이고,

장점이 보임에도 여러 많은 단점들 때문에 싫어하는 감정이 우세하게 된다면
'싫어한다'고 대답하는 것이고,

두 개의 감정이 정말 호각지세라면 그 사람을 대답을 조금 머뭇거릴테지.
단언하여 말을 할 수 없는 상태이니까.

하지만, 역시나 사람은 생각을 할 줄 안다.
(자신의 감정을 속일 수 있다는 말이다. 쉽게 말해, 거짓말~)
싫어도 좋아한다고 하는 것이 사람이고, 좋아도 싫어한다고 하는 것이 사람이다.

그러니까 그 사람이 내게 하는 대답을 100% 신뢰할 필요가 없고 신뢰해서도 안 된다.

연애(또는 사랑)는 신뢰를 바탕으로 하는 거라고?
그래, 신뢰를 바탕으로 하긴 해야지.
하지만 신뢰의 범위를 잘 설정해야한다.

100% 신뢰?

장담컨데 100이면 100
연애기간 내내 질질 끌려다니다가 볼장 다 보고 버림받을 뿐.

사랑은 서로 속고 속이는 Game이다.
누가 더 많이 속이고, 더 많이 속는가가 있을 뿐.

신뢰를 바탕으로 하는 건 연애의 極초기일 뿐이다. -_-

Postscript)
-_- 어째 글이 용두사미가 되어버리네..;;
그냥 잡담으로 봐주세요~

  • BlogIcon 이지스 | 2007.04.10 16:07 | PERMALINK | EDIT/DEL | REPLY

    요즘 쇼펜하우어의 책을 읽으시고 계신가요? ㅋㅋ ^^
    농담이구여...연예는 줄다리기의 연속이라 생각합니다. 밀고 댕기구.. 그러면서..정드는 거죠?

    • 오래전에 돌아가셨다는 걸 말고는 잘 모르는 분이네요. -_-;;;
      연애가 단순히 '줄다리기'라면 그다지 어렵지는 않았을 거예요.

  • BlogIcon 맥스+ | 2007.04.10 18:5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완성된 음악 잘들었어요..
    캬..
    >_<

    이제 말년휴가도 나왔겠다..
    슬슬 시작해볼까요 -_-;

    머리속이 텅 비어서 이거 뭐;; 크크..

    • 원래 군대가면 다 깡통 돼.
      근데.. 그 안에서 공부를 좀 하지 그러셨어. -_-
      그러면 많이 방지가 되었을텐데 말이야.

  • BlogIcon 얼음구름 | 2007.04.10 23: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전 드라마를 보지 않아요. 드라마 속의 남녀는 극단적인 현실왜곡이예요.
    그것만으로도 너무 화가 납니다. 나름대로 상처 많은 영혼(?)이어서 그런지도? ^^ㅋㅋ;;

  • BlogIcon Loading... | 2007.04.14 16:0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오랫만에 들어왔습니다.
    예전에 노트북 버전 이후에 정식 버전이 나왔군요.
    역시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군요.
    조만간 제 홈 bgm으로 사용할 듯 합니다.
    물론 환자님의 허락이 있어야 하겠지만...
    허락해 주실거죠?? ^^

  • BlogIcon Generalist | 2007.04.15 00:02 | PERMALINK | EDIT/DEL | REPLY

    환자님 다운 포스팅이었습니다...짝!짝!짝!
    아~ 좋아요 아주 좋아요...^^
    환자님의 통찰(?)이 돋보인 글 잘 봤습니다...^^

    • 아.. 진작에 이런 통찰 좀 있었으면 좋았겠는데 말이죠.
      하지만 실제는 또 아는 것과 다르다는 사실. -_-
      으후후훗(?)

  • BlogIcon muse폐인 | 2008.03.19 03:22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진짜요???
    예전에 큐오넷에 곡 올리신 적 있죠?
    얼마전에 누가 글 올렸더라구요, "나쁜 년" 곡 듣고 싶은데 삭제됐다구요..

    그게 백마탄-님 곡이었군요!! 와우~ 이거 또 신선한 충격인걸~ ^^

    • 아, 그 '나쁜 x'랑 제 '나쁜 x'랑 곡이 달라요.
      그 분이 찾으시는 곡은 다른 나쁜 x였는데..
      제 곡보다 훨씬 좋았던 걸로 기억을 하고 있습니다.

      -_- 에효~

  • BlogIcon muse폐인 | 2008.03.19 05:0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 긍가요? ^^;;
    암튼, 큐오넷 아시는군요? ^^

    • 큐오넷 잘 알죠. ^-^
      제대하고 큐베이스를 처음 접했을 때 도움도 깨나 받았고.
      표절 시비도 겪어보고, 이것 저것 많이 겪은 곳이긴한데
      이제는 거기서 뭘 더 배우거나 할 건 없는 거 같아서 잘은 안 가요.
      VST/VSTi 뉴스도 해외사이트에서 접하는 게 더 빠르고.
      가끔 빼먹은 뉴스들 찾으러 가보는 정도? ^^;;

  • BlogIcon muse폐인 | 2008.03.20 00:55 | PERMALINK | EDIT/DEL | REPLY

    해외사이트라.. ^^
    친하게 지내야 되는데, 유투브 외엔 영어울렁증이 있어갖고~ ㅡ,.ㅡ 잘 안 가지네요..

    몬티 알렉산더ㅡ라고(네이버에 치면 딴 사람이 나오더라구요)
    Trio Album을 사고 싶은데(앨범제목) 한국site엔 눈씻고 찾아봐도 없더라구요..

    아마존~인가 거기가면 있다는데, 도통 몰라서요..
    그거 좀 찾아봐주시겠어요? 카드결제 같은 건 할 자신 있는데, 어딜가서 어떻게 찾아야할지..

    본의아니게 부탁을 드리게 되네요^^;;

    • 저도 영어를 잘해서라거나 좋아서 외국 사이트를 뒤진다기보다는
      그냥 접할 수 있는 정보가 빠르다는 것 때문에 가요.

      그리고 해외에서만 구할 수 있는 물품의 경우 해외 구매 대행사이트를 통하시면
      쉽게 구입하실 수 있어요.
      배송료라던가, 구매대행비 같은 게 붙긴 하지만 말이죠.

      일단 구매하시기 원하는 상품의 링크를 찾으신 다음에
      TPL 코리아 같은 배송구매 사이트에 가입하시고
      구매대행을 신청할 때 해당 제품의 링크를 적으시면
      그쪽에서 구매를 해서 보내준답니다. ^-^

      다만, 시일이 길면 2주 이상도 걸리긴 하지만 말이예요.

  • 김은지 | 2008.04.06 15:32 | PERMALINK | EDIT/DEL | REPLY

    사랑의 유효기간이라..
    그건 남여가 사랑에 얼마나 충실하고
    서로 잘 이해하는지에 따라 길어질수도있고
    짧아질수도 있는 문제 인것 같아요^^

  • 불의춤 | 2013.10.24 19:35 | PERMALINK | EDIT/DEL | REPLY

    한혜진을 비유할까요? 10년 넘게 사귀다 3 4개월 사귀다 시집간다 라든지 아는 동생은 12년 사귀다(여자가 무지 좋아함) 헤어졌는데 동생은 다시 잘될거다 얘기하더군요 그녀가 날 더 사랑하기에...그러다 그 여성분은 선보고 바로 시집갑니다 약 2달뒤에ㅋ 결혼이라는게 해피앤딩이라 치면은 실패죠 12년동안 딴 사람을 못만나게 된것과 수많은 추억들이 사라지는것 여성은 엄청 현실적입니다 그런거 보면 남성이 감성의 동물이죠 이상을 추구함 결론은 사랑은 타이밍이자 연은 정해져 있다 안될 사랑은 주위에서 붙여 놓아도 절대 안되고 될 사랑은 주위에서 떨어뜨리고 집에 가둬놔도 결혼 하더군요 사랑의 유효기간 최대 3년 그 이후는 정 더하기 육제적인 안정과 성별을 떠난 함께 살고싶은 친구사이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